롯데 조원우 감독 "1경기만 남았다고 생각하고 집중하겠다"

    기사입력 2018-10-11 21:18:35

    롯데 조원우 감독. 송정헌 기자 song@sportschosun.com

    롯데 자이언츠가 실낱같은 5강의 꿈을 이었다.

    롯데는 11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원정경기서 4대0의 완승을 거뒀다. 선발 노경은의 6이닝 무실점의 쾌투 속에 3회초 민병헌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고, 아슬아슬하게 리드하던 8회초 다시 민병헌의 적시타와 전준우의 투런포로 승리를 챙겼다.

    KIA와의 남은 2연전을 모두 이겨야만 5위에 오를 수 있는 불리한 상황이지만 전날 KT 위즈에 어이없이 2연패하며 떨어진 분위기를 다시 살렸다.

    롯데 조원우 감독은 "매우 중요한 경기에서 노경은이 완벽한 투구를 해줬다. 시즌 중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속적인 활약이 팀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노경은을 칭찬했다. 이어 "타선의 침체를 걱정했지만 민병헌과 전준우가 좋은 타격을 했다. 다시 집중력을 찾아간다고 생각한다"며 "1경기만 남았다고 생각하고 집중해서 내일 경기를 준비하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광주=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