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kt 서동철 감독, 소외 계층 어린이 위해 1천만원 기부

    기사입력 2018-11-09 14:37:37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21일 오후 부산 사직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서울 삼성과 부산 KT와의 경기에서 KT 서동철 감독이 작전 지시를 하고 있다. 2018.10.21 handbrother@yna.co.kr

    프로농구 부산 kt 서동철 감독이 소외계층 어린이를 위해 1천만원을 기부한다.

    서 감독은 10일 오후 부산 사직체육관에서 열리는 고양 오리온과 홈경기에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1천만원을 기부하는 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시즌부터 kt 사령탑에 취임한 서 감독은 "부산 연고 프로 구단 감독으로서 지역 사회에 도움이 되겠다는 생각을 하던 차에 지역 소외계층 어린이들을 위해 도움을 줄 기회가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기부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1948년 설립돼 1950년 한국전쟁 당시 고아 구호 사업에 집중했으며 현재까지 국내외 아동복지사업, 모금사업, 연구조사 등을 폭넓게 진행하는 글로벌 아동복지 전문기관이다.

    emailid@yna.co.kr

    <연합뉴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