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 협상까지 끝냈지만…개운치 않은 키움, 마지막 과제 '정찬헌'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3-01-25 01:07 | 최종수정 2023-01-25 07: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