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개 숙인 김광현 "저와 연루된 앞길 창창한 후배와…", WBC 음주파문 공식 사과 [인천 현장]

정재근 기자

기사입력 2023-06-01 17:43:27